컨텐츠 바로가기

보도자료

북방위 8차 회의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가별 경제협력 방안 구체화’

담당자
관리자
작성일
2020-06-23
<p style="text-align: center;"><span style="font-size: 18pt;"><strong>북방위 8차 회의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strong></span><br /><span style="font-size: 18pt;"><strong>&lsquo;국가별 경제협력 방안 구체화&rsquo;</strong></span></p> <p style="text-align: center;">&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4pt;"><strong>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신북방정책 전략과 국가별 협력방안」</strong></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trong><span style="font-size: 12pt;">- 국가별 특성을 반영한 14개 국가 전체의 종합적인 협력방안 처음으로 마련</span></strong><br /><strong><span style="font-size: 12pt;">- 협력방안 통해 포스트 코로나 대응&middot;협력 다변화<strong><span style="font-size: 12pt;">&middot;</span></strong>미래성장동력 확보 추진</span></strong></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4pt;"><strong>② 「신북방 문화<strong><span style="font-size: 12pt;">&middot;</span></strong>인적 교류 확대방안」</strong></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trong><span style="font-size: 12pt;">- 문화협력 환경조성과 문화․관광 산업 공동시장 확대를 목표로 상호 인적<strong><span style="font-size: 12pt;">&middot;</span></strong>물적 교류 확산을 위한 4대 전략 9대 중점과제 추진</span></strong></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img src="/upload/editUpload/20200624/2020062411191008852.jpg" alt="20200623152337-AJ2I1029.jpg 이미지입니다." width="3400" height="1951" /></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 <strong>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strong>(위원장 권구훈, 이하 북방위)는 <strong>6월 23일</strong>(화), 오후 3시, 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권구훈 위원장 주재로 민간위원, 정부위원 및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strong>북방위 제8차 전체회의</strong>를 개최하였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ㅇ 이번 8차 회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북방국가들과의 경제협력을 구체화하기 위한「<strong>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신북방정책 전략과 국가별 협력방안</strong>」및「<strong>신북방 문화&middot;인적 교류 확대방안</strong>」을 논의하였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 <strong>권 위원장</strong>은 이날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가 <strong>북방경제협력에 미치는 중요한 시사점</strong>으로 ① 다양한 영역에서 국가 간 분쟁이나 긴장이 고조될수록 한반도 평화와 유라시아 번영을 도모하는 &lsquo;<strong>신북방정책의 전략적 중요성 배가</strong>&rsquo;, ② 수출 의존도와 글로벌 공급망 참여가 높은 우리 경제는 북방경제협력을 통해 &lsquo;<strong>새로운 혁신성장 동력 확보 필요</strong>&rsquo;, ③ K-방역의 성과를 바탕으로 &lsquo;<strong>보건의료 등 新분야 협력 심화</strong>&rsquo;, ④ 평화번영시대 구현을 위한 북방지역 국가들과의 &lsquo;<strong>금융&middot;경제&middot;인적교류&middot;디지털 협력플랫폼 구축 필요</strong>&rsquo; 등을 강조하였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img src="/upload/editUpload/20200624/2020062411251487742.jpg" alt="20200623153656-3N1A2896.jpg 이미지입니다." width="3400" height="2266" /></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 북방위와 관계부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strong>북방지역 국가</strong>와의<strong> 경제 협력</strong>을<strong> 확대&middot;강화</strong>하고, <strong>다변화</strong>하기 위해 그동안 마련된 <strong>북방경제 협력</strong>의<strong> 기틀</strong>을<strong> 바탕으로, 국내 관련 연구기관과의 협업&middot;전문가 세미나 </strong>및<strong> 북방위 민간위원 자문</strong> 등을 거쳐 <strong>139개 정책과제</strong>와<strong> 45개 주요 실행과제</strong>를 포함하는「<strong>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신북방정책 전략과 국가별 협력방안</strong>」을 <strong>마련</strong>하였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0pt;"><strong>* 포스트 코로나 대응 신북방정책 4대 전략</strong> : ① 포스트 코로나 시대 협력 강화, ② 평화&middot;번영시대를 여는 경제협력 체계 마련, ③ 혁신생태계 구축을 통한 미래성장동력 확보, ④ 교류 저변 확대를 통한 경제협력 촉진 [보도참고자료 2.]</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ㅇ 아울러 북방지역을 동북아권, 중앙아시아권, 유럽권으로 구분*하여 <strong>국가별 주요 협력방안</strong>을 <strong>마련</strong>하였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0pt;">* △(<strong>동북아권</strong>) 중국 동북 3성, 몽골, △(<strong>중앙아시아권</strong>)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투르크메니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strong>유럽권</strong>) 러시아, 벨라루스, 우크라이나, 몰도바, 아제르바이잔, 조지아, 아르메니아</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ㅇ<strong> 동북아권</strong>은 넓은 배후시장(러시아&middot;중국 등)과 역동적 인구구조(평균 연령 29.8세)를 가지고, 유라시아 대륙과 태평양을 연결하고 한반도 평화&middot;번영을 실현하는 거점 지역인 <strong>중국 동북지역과 러시아 연해주 지역 등을 중심으로 경제협력을 전략적으로 확대</strong>한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ㅇ <strong>중앙아시아권</strong>은 유라시아 대륙의 중계 거점적 위치, 문화적 유사성, 한국산업발전 모델 및 한류 문화에 대한 관심 등을 활용하여 중앙아 정상방문(`19.4월) 후속 조치를 통해 성과를 창출하고, 보건의료, 인프라개발 협력 및 농업 등의 <strong>교역 확대</strong>와 <strong>기업진출</strong>을 <strong>지원</strong>한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ㅇ <strong>유럽권</strong>은 풍부한 내수시장, 유럽 접근성 및 혁신잠재력을 활용하여 <strong>기술협력</strong>, 스타트업&middot;벤처 지원 등 <strong>산업기술</strong> 및 <strong>ICT 협력, 보건의료 분야</strong>에 <strong>지원</strong>을 <strong>강화</strong>하고, 스마트팜 등 <strong>농업 분야 진출</strong>을 <strong>추진</strong>한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img src="/upload/editUpload/20200624/2020062411340573879.jpg" alt="20200623155056-AJ2I1051.jpg 이미지입니다." width="3400" height="2266" /></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 다음으로 <strong>문화체육관광부</strong>(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lsquo;<strong>한국 브랜드 가치 상승</strong>(코리아 프리미엄 창출)&rsquo;을 위한 <strong>우호적 문화협력 환경조성</strong>과 <strong>문화&middot;관광 산업의 공동시장 확대</strong>를 위하여「<strong>신북방 문화&middot;인적 교류 확대방안</strong>」을 <strong>마련하</strong>였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ㅇ 문체부는 &lsquo;<strong>문화에 기반한 상호 인적&middot;물적 교류 확산</strong>&rsquo;이라는 비전을 바탕으로 <strong>4대 전략</strong> 및 <strong>9대 중점과제</strong>를 추진할 계획이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0pt;">* <strong>북방지역 국가와 문화&middot;인적 교류 확대를 위한 4대 전략</strong> : ① 국가 이미지&nbsp;제고 및 신한류 확산, ② 연관산업 성장 견인, ③ 전략적&middot;체계적 상호교류, ④ 문화공동체 형성 도모 [보도참고자료 3.]</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 올해 <strong>북방위</strong>는 하반기 주요행사로서 <strong>북방국가 주요 고위급이 참여</strong>하는 「<strong>2020 북방포럼</strong>」을 <strong>온&middot;오프라인</strong>으로 <strong>병행 개최</strong>하여, <strong>포스트 코로나 시대 신통상 질서, 유라시아 금융협력 과제 등을 논의</strong>하고 중앙아 국가들과 주요 프로젝트에 대해 협력할 예정이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ㅇ 또한, 중국 지린성 창춘에 구상 중인 「<strong>한&middot;중 국제협력 시범구</strong>」조성과 지원에 관한 <strong>MOU 체결</strong> 및 <strong>공동연구를 진행</strong>하고, 러시아 연해주에 「한국형 산업단지」조성 지원을 통해 우리 기업들의 북방진출을 지속해서 도울 예정이다.</span></p> <p style="text-align: justify;">&nbsp;</p> <p style="text-align: justify;"><span style="font-size: 12pt;">□ <strong>권 위원장</strong>은 회의를 마치면서 지난 5월 대통령 특별연설문을 인용하여 &ldquo;<strong>대한민국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국제협력을 선도</strong>할 수 있도록<strong> 북방위도 앞장서서 노력하겠다.</strong>&rdquo;라고 각오를 밝히고, 아울러 &ldquo;하루빨리 한반도에 평화가 정착되어 <strong>북방경제협력이 전방위적으로 추진</strong>될 수 있길 바란다.&rdquo;고 언급했다.</span></p> <p>&nbsp;</p>

북방위 8차 회의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가별 경제협력 방안 구체화’

 

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신북방정책 전략과 국가별 협력방안」

- 국가별 특성을 반영한 14개 국가 전체의 종합적인 협력방안 처음으로 마련
- 협력방안 통해 포스트 코로나 대응·협력 다변화·미래성장동력 확보 추진

② 「신북방 문화·인적 교류 확대방안」

- 문화협력 환경조성과 문화․관광 산업 공동시장 확대를 목표로 상호 인적·물적 교류 확산을 위한 4대 전략 9대 중점과제 추진

 

20200623152337-AJ2I1029.jpg 이미지입니다.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위원장 권구훈, 이하 북방위)는 6월 23일(화), 오후 3시, 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권구훈 위원장 주재로 민간위원, 정부위원 및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북방위 제8차 전체회의를 개최하였다.

ㅇ 이번 8차 회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북방국가들과의 경제협력을 구체화하기 위한「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신북방정책 전략과 국가별 협력방안」및「신북방 문화·인적 교류 확대방안」을 논의하였다.

 

권 위원장은 이날 회의 모두발언을 통해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가 북방경제협력에 미치는 중요한 시사점으로 ① 다양한 영역에서 국가 간 분쟁이나 긴장이 고조될수록 한반도 평화와 유라시아 번영을 도모하는 ‘신북방정책의 전략적 중요성 배가’, ② 수출 의존도와 글로벌 공급망 참여가 높은 우리 경제는 북방경제협력을 통해 ‘새로운 혁신성장 동력 확보 필요’, ③ K-방역의 성과를 바탕으로 ‘보건의료 등 新분야 협력 심화’, ④ 평화번영시대 구현을 위한 북방지역 국가들과의 ‘금융·경제·인적교류·디지털 협력플랫폼 구축 필요’ 등을 강조하였다.

 

20200623153656-3N1A2896.jpg 이미지입니다.

 

□ 북방위와 관계부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북방지역 국가와의 경제 협력 확대·강화하고, 다변화하기 위해 그동안 마련된 북방경제 협력 기틀 바탕으로, 국내 관련 연구기관과의 협업·전문가 세미나 북방위 민간위원 자문 등을 거쳐 139개 정책과제 45개 주요 실행과제를 포함하는「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신북방정책 전략과 국가별 협력방안」을 마련하였다.

* 포스트 코로나 대응 신북방정책 4대 전략 : ① 포스트 코로나 시대 협력 강화, ② 평화·번영시대를 여는 경제협력 체계 마련, ③ 혁신생태계 구축을 통한 미래성장동력 확보, ④ 교류 저변 확대를 통한 경제협력 촉진 [보도참고자료 2.]

ㅇ 아울러 북방지역을 동북아권, 중앙아시아권, 유럽권으로 구분*하여 국가별 주요 협력방안마련하였다.

* △(동북아권) 중국 동북 3성, 몽골, △(중앙아시아권)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투르크메니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유럽권) 러시아, 벨라루스, 우크라이나, 몰도바, 아제르바이잔, 조지아, 아르메니아

동북아권은 넓은 배후시장(러시아·중국 등)과 역동적 인구구조(평균 연령 29.8세)를 가지고, 유라시아 대륙과 태평양을 연결하고 한반도 평화·번영을 실현하는 거점 지역인 중국 동북지역과 러시아 연해주 지역 등을 중심으로 경제협력을 전략적으로 확대한다.

중앙아시아권은 유라시아 대륙의 중계 거점적 위치, 문화적 유사성, 한국산업발전 모델 및 한류 문화에 대한 관심 등을 활용하여 중앙아 정상방문(`19.4월) 후속 조치를 통해 성과를 창출하고, 보건의료, 인프라개발 협력 및 농업 등의 교역 확대기업진출지원한다.

유럽권은 풍부한 내수시장, 유럽 접근성 및 혁신잠재력을 활용하여 기술협력, 스타트업·벤처 지원 등 산업기술ICT 협력, 보건의료 분야지원강화하고, 스마트팜 등 농업 분야 진출추진한다.

 

20200623155056-AJ2I1051.jpg 이미지입니다.

 

□ 다음으로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 브랜드 가치 상승(코리아 프리미엄 창출)’을 위한 우호적 문화협력 환경조성문화·관광 산업의 공동시장 확대를 위하여「신북방 문화·인적 교류 확대방안」을 마련하였다.

ㅇ 문체부는 ‘문화에 기반한 상호 인적·물적 교류 확산’이라는 비전을 바탕으로 4대 전략9대 중점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다.

* 북방지역 국가와 문화·인적 교류 확대를 위한 4대 전략 : ① 국가 이미지 제고 및 신한류 확산, ② 연관산업 성장 견인, ③ 전략적·체계적 상호교류, ④ 문화공동체 형성 도모 [보도참고자료 3.]

 

□ 올해 북방위는 하반기 주요행사로서 북방국가 주요 고위급이 참여하는 「2020 북방포럼」을 온·오프라인으로 병행 개최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 신통상 질서, 유라시아 금융협력 과제 등을 논의하고 중앙아 국가들과 주요 프로젝트에 대해 협력할 예정이다.

ㅇ 또한, 중국 지린성 창춘에 구상 중인 「한·중 국제협력 시범구」조성과 지원에 관한 MOU 체결공동연구를 진행하고, 러시아 연해주에 「한국형 산업단지」조성 지원을 통해 우리 기업들의 북방진출을 지속해서 도울 예정이다.

 

권 위원장은 회의를 마치면서 지난 5월 대통령 특별연설문을 인용하여 “대한민국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국제협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북방위도 앞장서서 노력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히고, 아울러 “하루빨리 한반도에 평화가 정착되어 북방경제협력이 전방위적으로 추진될 수 있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첨부파일